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지난 게시판보기

TOTAL : 1478, PAGE : 98 / 99, CONNECT : 0 join login
NAME  
  Rimbaud 
SUBJECT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이제 곧 사월이고 벚꽃도 피기 시작했는데 아직 여긴 새해 첫 글이 없어 한겨울인 것 같아 인사해요.

문득 생각이 나서 들렀는데 제일 최근에 글 남긴 게 무려 10년 전이네요. 심지어 그때 여길 알게 된 지 10년이란 글을 썼네요.

분명 같은 10년인데 훨씬 더 짧게 느껴지는 것은 그만큼 나이를 먹은 탓이겠죠.

저는 20년 전에 처음 만난 사람과 10년 전에 결혼해서 지금은 아이가 초등학생이 됐네요. 그 시간 동안 변함없는 모습으로 남아있는 여기가 참 신기하기도 하고 그립기도 하고 그러네요.

한 해 한 해 지날 수록 점점 기억이 흐릿해지고 바래어 가는데 여기에 오면 조금은 선명해지는 것 같아요.

제가 알지 못하는 곳에서 다들 잘 지내시죠? 저는 잘 지냅니다.


2022-03-28 11:44:26 ()
  [2022-03-30 08:05:44] 
랭보님 오랜만이에요. 올해의 첫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긴 세월의 추억이 이 글 한편에 다 담겨진 느낌이라 뭔가 뭉클하네요. 언제까지가 될지는 몰라도 저도 방문자의 느낌으로 머물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잘 지내요~
마계왕광저  [2022-05-15 20:14:39]
우리딸은 아직7살 ㅠㅠㅠㅠ
NAME  PASS 


  23  
 추석 휴가 만끽중=ㅁ= 2

루미
2005/09/16    323  
  22  
 으아악 4

r
2005/09/15    323  
  21  
 소주란 친구 2

류재현
2005/07/24    323  
  20  
 새벽 1시16분? 5

요장
2005/06/24    323  
  19  
 생각해보면 7

마리사기
2005/04/25    323  
  18  
 거참... 3

카오스
2005/04/13    323  
  17  
 꿈의 전역~~ 1

littlecow
2005/02/12    323  
  16  
 동경만경이랑 드라마를 보는데요 1

블랙piano
2004/08/18    323  
  15  
 너무 4

ねこ
2005/12/07    322  
  14  
 꿈에서 각뚜기와 뜌엣으로 노래부르는 꿈꿨습니다.-_-부렉.... 1

카오스
2005/04/29    322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

Rimbaud
2022/03/28    321  
  12  
 오래간만이에요-_- 5

김케이
2005/06/14    316  
  11  
 다들 6

ねこ
2004/11/02    313  
  10  
 음....오늘면접을보고왓는대요;; 3

래모나둑겅이
2004/10/30    311  
  9  
 소인 이만 물러나겠습니다. 2

산들바람
2004/11/28    305  
 [1]..[91][92][93][94][95][96][97] 98 [99]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