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지난 게시판보기

TOTAL : 1476, PAGE : 93 / 99, CONNECT : 0 join login
NAME  
  마리사기 
SUBJECT  
   게시판 도배중

...이랄것까진 없지만서도.



그나마 살아숨쉬던 오다리도 요즘은 그냥 쓰는사람만 쓰는것같고말이에요(아니 원래 그랬나)

내 독백란같잖아!!!


아 요즘 학교생활 힘드네요

대학왔다고 해피 캠퍼스 라이프같은걸 기대한건 아니지만 별거아닌 학교생활에 이렇게 사람들하고 부딪쳐서야 나중에 사회생활은 어쩌려그러는지 원.

여러분들이 너무 보고싶어요. 흑흑흑.

옛날생각 많이나네요...라고 하고싶지만 실은 별로-_-요즘 교류가 없어서 슬플뿐. 언니는 프리야! 까진 아니지만 그럭저럭 널널하게 살고있어요! 놀자!

...아니 뭐 생각해보니 널널한건 집에 일찍오기때문에 그렇게 생각이 되는거지 사실 집에서 노는건 아니군요...동생님을 손수 가르치고 있어서. 물론 수학같은 제가 배워야할 처지의 과목은 제외.





왠지...초라한 캠퍼스 라이프가 되어가는것 같다...


2006-03-23 20:44:48 ()
Lobelia  [2006-03-23 21:05:53] 
언니도 프리! 예요 (응? 뭐라고? 농담이겠지 -_-..)
  [2006-03-23 22:01:58] 
몇개나 썼다고 도배야 아직 멀었어.
sxxxx  [2006-03-23 23:11:43]
이몸은 졸업시험으로 피폐해졌소..ㅠ_-
마리사기  [2006-03-24 12:07:22]
음...언니! 지요 아하하핫
...요즘 수난의 계절인가벼-_-
NAME  PASS 


  96  
 응, 이상하다..[;;] 4

로리양
2004/05/09    298  
  95  
 오랜만이요~~ 1

쉬고파S2
2006/07/12    297  
  94  
 어머 쑥쓰럽게 1

메르센느
2006/01/27    297  
  93  
 솔직히 7

R사부
2006/01/11    297  
  92  
 잠깐! 이글좀 보고가. 어.. 가지말고 보고가라니까 5

넥홍
2005/10/12    297  
  91  
 도시락을 싸들고 선유도에 산책을 1

망향
2005/07/31    297  
  90  
 좋은 아침~ 4

ㅅㄷㅂ
2005/07/01    297  
  89  
 요즘의 소망 하나는 2

요좡
2005/04/26    297  
  88  
 봄탄다 4

마리사기
2005/04/05    297  
  87  
 조금은 늦은 글 8

R사부
2005/03/23    297  
  86  
 요즘... 1

littlecow
2005/03/08    297  
  85  
 안녕하세요. 5

kellevris
2005/03/01    297  
  84  
 오늘 생일이에요~ 4

love
2005/02/10    297  
  83  
 오랜만에 글 남깁니다. 5

ㅅㄷㅂ
2005/01/22    297  
  82  
 저도 잠깐 외출을~~^^;; 1

가시림
2004/12/03    297  
 [1]..[91][92] 93 [94][95][96][97][98][99]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