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지난 게시판보기

TOTAL : 1475, PAGE : 92 / 99, CONNECT : 0 join login
NAME  
  아키라 
SUBJECT  
   어제...기분 더러운 스승의 날이었다...

어제 스승의 날이라고 내가 근무하는 유치원에서 회식 갔다

단란주점 가서 노래하라는데.....

아는 거 없어서 안 부르려니까 안 부르면 찍힌다고 해서..

아무거나 해도 된다고 해서 마리스의 '월하의 야상곡'을 불렀다...

쓰벌...정담임들...지네들이 노래 부를 때는 호응해주길 바라면서 나를 포함한 부담임들이 노래 부르면 지네들끼리 웃고 수다 떤다..

물론 자기네들이 모르는 곡이니까 반응 썰렁한 건 좋다. 그런데...조금이라도 내 딴에는 분위기 업 시켜볼까 해서 대학 때 MT 갔을 때의 손동작과 춤을 조금 추가했더니 아주 들으라는 식으로 "쟤 지금 뭐하냐?"라는 말까지 나왔다.

젠장할...그래, 니들 잘났다. 그나마 원장은 내가 일본 노래 부른 것에 대해 좋게 봐준 것 같긴 하지만.....생각하면 할수록 기분 더러워진다...


2004-05-16 23:40:00 ()
Közi  [2004-05-17 01:09:17]
저가 친구들이랑 노래방가서 말리스 노래 부를때와
같은 반응이군요.. 결국은 계속 한국노래만..-_ㅠ
카오스  [2004-05-17 17:12:33]
전 노래방가서 월하의 야상곡을 보면....부르고싶은마음에 일단 시작은하지만 이내 스스로 취소눌른다는...
엉엉..반주가 이상하잖아...ㅠ_ㅜ....(금영기계)
Lobelia  [2004-05-17 18:29:13]
To much love will kill you~~
NAME  PASS 


  110  
 나도 오랜만에 글? 3

sxxxx
2005/06/15    291  
  109  
 늦어부렀군요....

카오스
2005/05/30    291  
  108  
 코지오빠

마리사기
2005/05/29    291  
  107  
 오에카키 감상. 2

요좡
2005/05/16    291  
  106  
 봄탄다 4

마리사기
2005/04/05    291  
  105  
 옷걸이대조립하느라 손피부 벗겨지는줄알았음-_-.. 2

카오스
2005/03/31    291  
  104  
 여기는 경대 3

산들바람
2005/03/30    291  
  103  
 너에게로 날자. 3

카오스
2005/04/06    291  
  102  
 칼등으로 파썰었다...-_- 5

마리사기
2005/02/07    291  
  101  
 깜짝 등장 6

요좡
2004/12/03    291  
  100  
 나도 간만에 복귀... 3

금빛
2004/11/09    291  
  99  
 이런이런 2

OPQL
2004/10/31    291  
  98  
 이번주일주일간의상태 2

래모나둑겅이
2004/11/28    291  
  97  
 요즘 버닝중인 사람.. 1

로리양
2004/10/20    291  
  96  
 심심해서.. 과거의 나를 살펴보았다. 6

R사부
2004/08/27    291  
 [1]..[91] 92 [93][94][95][96][97][98][99]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