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지난 게시판보기

TOTAL : 1471, PAGE : 91 / 99, CONNECT : 0 join login
NAME  
  헤즐럿 
SUBJECT  
   3년 반만에 찾아온 카미스..

고등학교때부터 몇년인지..
눈팅으로만 보다가 워낙 반가와서 ㅇㅅㅇ;;
비주얼이 인기가 없어지면서 포탈사이트도,
개인홈도 많이 사라졌지만 늘 변치않는 카미스 보기 좋습니다 ㅇㅅㅇ;;
요새 간만에 말리스와 각트의 음악을 찾아듣는 중입니다.
베스트 앨범에 새롭게 편곡된 미제라블을 들으니 옛 생각이 밀려와서 센티해지네요 ㅇㅅㅇ;;

으음..; 주제 없는 글이 되버렸습니다.
슬프지만 말리스의 재결성 확률이 거의 없는 지금,
팬들이 추억을 간직한 공간으로 오래오래 안사라지고 계속 됬으면 좋겠습니다.

--------------------------------------------------------------

검색해보니 2007년 3월 15일에 제가 남겼던 글입니다.. 그 뒤로 거진 3년반만에 다시 찾아왔네요 -_-;;

그때는 각트노래를 듣고 있었는데 지금은 마리스를 흠흠..

다들 건강히 지내시길 ^^;;



2010-11-02 12:39:12 ()
마계왕광자  [2010-11-04 18:06:45]
시간이 흐르고 또흘러도 엠피쓰리 재생목록에 한두개는 꼭남아있는 마리스지요 데헷. 요즘엔 라이스-_-를 베이스로 보야지를 끼워듣곤합니다.
NAME  PASS 


  121  
 테츠 라스트 라이브 토렌트(수정)

Kozi様
2010/03/08    526  
  120  
 다들 건강히 잘 지내시나요?^^ 2

에비지지
2010/01/13    527  
  119  
 다분 카미를 떠올리며 3

kazou
2007/06/21    527  
  118  
 하악... 2

김지조
2010/01/31    528  
  117  
 쥬카 솔로데뷔 첫싱글 Aravesque 자켓 & 설명 5

레가토
2007/03/17    529  
  116  
 안녕하싱게라! 4

마계왕광자
2009/02/18    530  
  115  
 그럼 저도 근황. 2

마리사기
2010/01/28    531  
  114  
 동경 고스로릭 나이트 히자키프로젝트 출연 3

꾸리
2006/12/30    531  
  113  
 가끔 생각이 나서 4

Lobelia
2010/11/30    532  
  112  
 말리스에게로 이끌어준 1

메르센느
2008/12/27    533  
  111  
 왠만해선 별로 돈 아깝다는 생각 잘 안하는데 2

산들바람
2007/12/10    535  
  110  
 인터넷의 경이로움.. 벌써 모모2집이 뜰줄이야 ; 10

Ciel
2004/07/21    536  
  109  
 다사다난한 2009년이네요- 3

harry6740
2009/08/18    536  
  108  
 Moi Dix Mois - Angelica 가사좀 부탁드립니다. 7

안무브
2009/06/27    537  
  107  
 Mana Interview on Tracks (ARTE)라는군요

꾸리
2006/05/15    539  
 [1].. 91 [92][93][94][95][96][97][98][99]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