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지난 게시판보기

TOTAL : 1471, PAGE : 9 / 99, CONNECT : 2 join login
NAME  
  nightmare 
SUBJECT  
   와하핫...무한잠수..

무한 잠수였던 제가 돌아왔습니다..ㅡ;;
뭐 기억나실이 없다고 생각하는중이지만..
지금은 점심을 멀 먹을까..
고민을 심각하게 하는중입니다..
날이 너무너무 덥죠??
더위드시지마세욥..
저처럼 됩니다..
아마도 작년 여름에 더위먹고 쓰러져서 지금 깨어난걸로 압니다만..(농담~)
쩝..;;
지금 열심히 사진구하러 다닌다는..;
가데니아 말고..
그..뭐시기..ㅡㅡ;;
공백..순간..흰피..;;
그 머냐..ㅠ_ㅠ..;
나 어제 황당한 일이 있었습니다..
열심히 오페라의 유령노래라고 흥얼거리고 있었는데..
대략..갑자기 일본어가 툭하니 튀어나오는게 아니겠습니까??
그래서..잘잘 되새겨 봤더니..;
자..장미의 성당 트랙..;;
암튼..좋다는건..므흣..ㅡ_______ㅡ(씨익)
대략..나이트 무한잠수 또 들어갑니다..//
냐하하하하!!


2004-06-05 12:55:37 ()
???  [2004-06-05 22:29:06]
흠.... 저도 현재 잠수중이였는데
리플로 종종 나타날려고 합니당~
고3의 압박이 장난이 아니군요~
카즈토  [2004-06-06 01:10:00] 
앗, 안녕하세요-
NAME  PASS 


  1351  
 드뎌 받았습니다 ㅋㅋㅋㅋ 1

모래밭
2004/07/24    222  
  1350  
 앗능하세혀~>_< 6

체뤼
2004/11/09    222  
  1349  
 암울한 나날들 6

samsung
2005/01/21    222  
  1348  
 어머나.. 2

치에양
2005/03/12    222  
  1347  
 좋은아침 3

마리사기
2005/07/02    222  
  1346  
 벼락맞았습니다. 3

산들바람
2005/07/04    222  
  1345  
 도시락을 싸들고 선유도에 산책을 1

망향
2005/07/31    222  
  1344  
 여전히 꿈이야기 + 근황 3

산들바람
2005/10/16    222  
  1343  
 어머 쑥쓰럽게 1

메르센느
2006/01/27    222  
  1342  
 아키라입니다, 오랜만입니다... 2

아키라
2006/02/03    222  
  1341  
 네코 5

ねこ
2004/12/25    223  
  1340  
 안녕하세요^^ 5

김아름
2004/06/03    223  
  1339  
 오랜만입니다! 5

배상궁
2004/05/10    223  
  1338  
 이놈좀 봐줘요~+_+ 1

만강
2004/06/20    223  
  1337  
 도와줘요- 벡터ㅁ...;ㅁ; 3

로리양
2004/06/29    223  
 [1][2][3][4][5][6][7][8] 9 [10]..[99]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