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지난 게시판보기

TOTAL : 1473, PAGE : 6 / 99, CONNECT : 0 join login
NAME  
  산들바람 
SUBJECT  
   여전히 꿈이야기 + 근황

꿈에..

물고기방 알바를 하고 있었다죠..

한분이 호출을 하길래.. 가니 왠 여성분..

인터넷 어쩌구 하면서

주소를 쳐서 들어가는데..

무려 카미스미제르 였습니다..

기뻐서 "카미스분이세요?"

하니.. 들리기 시작한지 3년정도 되셨다더군요

이렇게 몇마디 대화를 하는데

이분이 반말을 하는겁니다.

"그런데 어째서 말을 놓으시는지.."

라고 하니.. "우리 동갑이잖아?"

라고 하시더군요..

여러가지를 생각해봤을때..

역시 꿈에 나온건.. 'rei' 양?

(나이에.. 알바했던곳이.. 레이양의..)

에또..

잘살고 있습니다.

현역들에 비해서 천국같은 생활을 하고있죠..

수십번의 포맷을 강행하다보니..

엠피삼들이 증발해버려서

한동안 말리스 노래들을 못듣다..

오늘 근 반년만에 들어보는군요..

찡.... 합니다..

카미스에서 살던 때가 그리워지더군요...

그때.. 그사람들.. 그노래들..

모두 건강하시죠?


2005-10-16 23:26:44 ()
카오스  [2005-10-17 09:56:41] 
넵- 건강이 무려 철철 넘칩니다~
유야  [2005-10-18 12:05:54]
저도 보름만에 한번꼴로 컴터 포맷... [털썩]
harry6740  [2005-10-22 18:09:08]
포맷하기엔 아까운 파일들이 많아서...;
NAME  PASS 


  1398  
 오늘 가입해써여;;; 염치없삼;;; 3

비극
2005/06/23    240  
  1397  
 장마는 싫어. 6

마계왕광자
2005/06/29    240  
  1396  
 오랜만에 찾는 카미스네여.. 2

고독한별
2005/10/03    240  
  1395  
 사랑하는 카미사마

마리사기
2004/06/21    241  
  1394  
 더웠지요? 1

산들바람
2015/09/02    241  
  1393  
 누군가가 말한 아주 고민되는 토론 주제... 6

마리사기
2004/07/30    241  
  1392  
 아무도 없나요?=_= 11

あけ
2004/08/28    241  
  1391  
 네코 언.니.랑 데이트했다!!! >ㅅ< 4

로리양
2004/09/13    241  
  1390  
 수능보신분들 4

mizki
2004/11/19    241  
  1389  
 심심할때 할만한 중독성게임 - _ - / 원츄 1

miho711
2004/11/09    241  
  1388  
 어제명동갓다가........... 3

래모나둑겅이
2004/11/29    241  
  1387  
 다들.. 1

괴수고양이
2004/12/03    241  
  1386  
 백년만에 와서 한다는 소리 2

메르센느
2005/01/11    241  
  1385  
 즈앙난꾸러기!!! 5

마리사기
2005/03/04    241  
  1384  
 쌍콤하게 한방찍었삼. 5

넥홍
2005/06/24    241  
 [1][2][3][4][5] 6 [7][8][9][10]..[99]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