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지난 게시판보기

TOTAL : 1471, PAGE : 22 / 99, CONNECT : 0 join login
NAME  
  Ciel 
SUBJECT  
   내가 생각하는것들...은?

내가 살아가는 이유...?

나의 모든것을 포기하게 만드는것은 자연일것입니다.

그리고 모든것을 시작하게 만드는것도 자연일것입니다.


일년마다 반복되어가는 4가지의 계절..

봄.. 여름.. 가을.. 겨울..

그중에 봄은 나의 어두운 그늘을 따스한 온기로 감싸줍니다.

그러나 나의 어두운 그늘을 감싸기에는 역부족...

그래서 여름이란 강렬함이 나를 위해 있는듯한 착각과 함께 몸이 움직이게 됩니다...

그러나 곧 나의 계절이 닥쳐오듯 가을이 옵니다... 빨갛게 물들듯...

그리고는 겨울의 눈보라에 나의 어두운 그늘은 다시 활기를 찾습니다.

일년의 사계절은 나에게 시련과 행복을 안겨줍니다....

나의 어두운 생각을 따뜻하게 감싸줄 사람들은 어디서 만날수 있을까..?

나의 생각에 동의해주는 친구들은 어디서 만날수 있을까?

그 날을 위해 봄과 여름을 견뎌야하는 나로서는 하루 빨리 그날이 왔으면 하지만...

그날이 언제라고 확실히 알고 싶지만...

내가 할수 있는것이라고는 봄과 여름을 견뎌서 내 생각을 펼칠날을 기다리는것뿐...

이러한 나의 무력함에 나는 고통스러운 하루를 시작하고 마감한다....


제가 할수있는걸 할수없는 이세상...

생각만 하던 그 세계를 보여주신분들에게 감사하단 말씀 전해올립니다.


2004-03-28 14:34:22 ()
산들바람  [2004-03-28 22:28:39]
봄은 또다른 징크스의 계절.. 악운의 연속.. 오늘도 악운을 기대하며 하루를 살아갑니다..
Ciel  [2004-03-28 23:24:12] 
생각만 하던 세계를 보여주신분들이란..? 누구..?
NAME  PASS 


  1156  
 날씨가 좋으면 4

마리사기
2005/09/25    213  
  1155  
 남자분들 7cm가 커집니다. 12

2004/11/12    455  
  1154  
 내 머리 돌려놔...; 3

love
2004/12/11    222  
  1153  
 내 컴은 말리스를 싫어하는 건가.. ㅠ 3

이노
2004/03/01    274  
  1152  
 내가 마리스 미제르 거의 5년팬인데.. 이제 알았다. 20

R사부
2004/02/20    1016  
    
 내가 생각하는것들...은? 2

Ciel
2004/03/28    246  
  1150  
 내가 왔는데 11

ねこ
2004/02/27    307  
  1149  
 내가 왔당께 9

ねこ
2004/05/17    225  
  1148  
 내가 쥬카를 놀렸던 잔상...-_-;; 4

카오스
2005/04/22    327  
  1147  
 내가왔 5

ねこ
2004/09/09    210  
  1146  
 내일 변산반도 가요~ 3

love
2005/05/09    219  
  1145  
 내일.. 4

一加
2005/06/03    267  
  1144  
 내일.. 쥬카군 생일이네요. ^^ 1

에버
2005/10/03    222  
  1143  
 내일부터 가평꽃동네 봉사에요-

메르군
2004/04/18    223  
  1142  
 내일이면 야자 시작... 2

love
2005/03/06    220  
 [1]..[21] 22 [23][24][25][26][27][28][29][30]..[99]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