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지난 게시판보기

TOTAL : 1474, PAGE : 12 / 99, CONNECT : 0 join login
NAME  
  마리사기 
SUBJECT  
   칼등으로 파썰었다...-_-

오늘 아침 10시 기상

엄마가 옆집 아줌마랑 시장보러 나가버림

밥해먹어야 하는데 전기밥솥이 아니면 밥을 못하므로 부랴부랴 전기밥솥 설거지

근데 먹을게 없어서 결국은 라면(...)

파썰다가 잘 안썰어져서 보니까 칼등이었음




...아하하하.

이해할수 없는건 손을 안다쳤다는점

더 이해할수 없는건 파가 잘라졌다는점...-_-


요즘 제가 어디 아픈거같아요


2005-02-07 12:01:27 ()
유야  [2005-02-07 12:52:44]
손 안 다쳤으니 다행이에요. 어젠 중간에 가버려서 죄송했습니다;
ㅅㄷㅂ  [2005-02-07 13:35:51]
표 주워주셔서 고마워유-_-
카오스  [2005-02-07 19:59:38]
뭐,,,,
손에 파레트들고 친구들에게 내파레트빌려가서 왜안갖다주냐고 닦달하는것보단 나아요...
(칼등으로 파썰은건 적어도 민폐는 아니므로;;;;)
손 안다치셔서 다행이예요^-^//
산들바람  [2005-02-08 02:10:25]
역날검?!
harry6740  [2005-02-10 15:52:19]
역날검일지도?!
NAME  PASS 


  1309  
 데이트합시다 5

마리사기
2005/04/18    288  
  1308  
 고3 학생, 시험 부정행위 들킨 뒤 투신해 숨져 2

카오스
2005/04/29    288  
  1307  
 추카추카!! 2

요좡
2005/05/04    288  
  1306  
 근황 4

요좡
2005/05/17    288  
  1305  
 음....

Lobelia
2005/05/27    288  
  1304  
 이른 아침부터 죄송합니다만 3

마리사기
2005/06/04    288  
  1303  
 오랜만에 살짝...^^; 2

priod
2005/06/19    288  
  1302  
 새벽 1시16분? 5

요장
2005/06/24    288  
  1301  
 잠실에서 구일까지.. 32

요장
2005/06/25    288  
  1300  
 좋은아침 3

마리사기
2005/07/02    288  
  1299  
 이삿짐 나르기 7

요주앙
2005/07/05    288  
  1298  
 인명록 이런식으로? 4

요장
2005/07/08    288  
  1297  
 지금 나에게 절실히 필요한 것은.... 3

마리사기
2005/07/13    288  
  1296  
 소주란 친구 2

류재현
2005/07/24    288  
  1295  
 마리스 영원토록.... 1

레드노아
2005/07/29    288  
 [1]..[11] 12 [13][14][15][16][17][18][19][20]..[99]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