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지난 게시판보기

TOTAL : 1471, PAGE : 11 / 99, CONNECT : 0 join login
NAME  
  OPQL 
SUBJECT  
   기쁘다!

지난번 제가 글을 올린뒤로 글들이 많이 올라오는것 같아서 왠지 도화선이 된느낌이라 기뻐요.

오늘은 학교에서 대학 입시설명회가 있었는데 엄마랑 둘이 떠들다가 마지막엔 결국 중간에 빠져나와서는...하하-_-  엄마랑은 죽이잘맞는다고 해야하나 언제나(?) 즐겁습니다-

요즘엔 수학에 버닝아닌 버닝중~수학을 잘하고 싶어요>_<

저녁식사는 회심의 연어스테이크가 영 꽝이여서(쵸쵸 멋지게 장식까지 했건만) 컵라면으로 허기를 달랜 큐엘이였습니다.
-그보다 아직 한덩이 남은 연어는 어떻게 처리해야할지...하아(비싼건데)

여전히 두서없는 글이네요...역시 전처럼 번호라도 달까봐요. 제목에서의 기쁜마음을 표현했으면 됬죠 뭐...




2004-11-05 02:52:48 ()
산들바람  [2004-11-05 06:43:39]
네. 연어는 급속냉동시켜서 저에게 보내주시면 제가 맛있게 먹고 기쁘다! 할게요
sxxxx  [2004-11-06 23:31:19]
으음+_+ 한덩이 남은 연어는 나에게!
NAME  PASS 


  1321  
 심심하면 들려주세요;; 3

OPQL
2005/03/07    225  
  1320  
 아무래도 슬슬... 2

Lobelia
2005/03/09    225  
  1319  
 굳모닝~ 4

ㅅㄷㅂ
2005/03/26    225  
  1318  
 시험 스트레스...; 2

love
2005/05/03    225  
  1317  
 나도 오랜만에 글? 3

sxxxx
2005/06/15    225  
  1316  
 안녕하세요~ 3

ㅅㄷㅂ
2005/06/16    225  
  1315  
 더운데...더운데..... 3

아레
2005/06/23    225  
  1314  
 새벽 1시16분? 5

요장
2005/06/24    225  
  1313  
 여름맞이 카미스 부산정모, (?) <-음? 9

로리양
2005/07/02    225  
  1312  
 벼락맞았습니다. 3

산들바람
2005/07/04    225  
  1311  
 도시락을 싸들고 선유도에 산책을 1

망향
2005/07/31    225  
  1310  
 잠시 들렀음. 2

넥홍
2005/08/04    225  
  1309  
 살아있냐 쥬리꿍. 3

마계왕광자
2005/10/02    225  
  1308  
 오랜만에 찾는 카미스네여.. 2

고독한별
2005/10/03    225  
  1307  
 근황 2

넥홍
2005/11/22    225  
 [1].. 11 [12][13][14][15][16][17][18][19][20]..[99]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