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지난 게시판보기

TOTAL : 1473, PAGE : 10 / 99, CONNECT : 0 join login
NAME  
  마리사기 
SUBJECT  
   샤앗


사무실에 고양이가 들어왔는데.

아주 조그마한 녀석...



어제부터 고양이 두마리가 뒤쪽 창문 앞에서 애절하게 울어댔다.

사람이 나가보면 도망가고-_-

노란 어미고양이와 까만 새키고양이. 까만 놈의 경우는 건물 입구까지 들어와 있다가 사람이 보이면 도망가는 일을 반복했다.

알고보니 문서세단기 밑 잘린 종이가 쌓이는 부분에 어미고양이를 닮은 노란 새키고양이가 들어와서 자고 있었던 것입니다. 창문 틈으로 떨어졌던 모양-_-

어쨌든 주워서 바깥에 돌려주었지만. 고양이는 참 멋진 동물인듯.

...하아. 어미가 키우는 것하고 사람이 키우는 것은 질적으로 다른 걸까. 하루종일 사무실 안에 갇혀서 굶었을 텐데 잘만 뛰어다니던.


2004-07-20 20:48:02 ()
로리양  [2004-07-20 21:27:07]
응응.. 고양이는 좋아요.. >ㅅ< 저기..한마리 잡아서 주시면... +ㅅ+
NAME  PASS 


  1338  
 나 아는 사람 다 봐라! 4

R사부
2004/08/12    244  
  1337  
 마리사기님이 보고계셔... 3

마리사기
2004/11/04    244  
  1336  
 아싸라비야 1

samsung
2004/11/17    244  
  1335  
 이제 슬슬 겨울이네요 5

ㅅㄷㅂ
2004/11/03    244  
  1334  
 진하야 보거라... 1

ねづ
2004/12/26    244  
  1333  
 무려... 1

love
2005/02/02    244  
  1332  
 오우우 세종대애애애애~~~~ 4

카오스
2005/01/22    244  
  1331  
 밥같이드실분~~~~~` 4

littlecow
2005/02/25    244  
  1330  
 옷걸이대조립하느라 손피부 벗겨지는줄알았음-_-.. 2

카오스
2005/03/31    244  
  1329  
 근황 8

넥홍
2005/06/23    244  
  1328  
 여러분의 정신적 황폐를 위해 한컷? 6

Lobelia
2005/06/25    244  
  1327  
 근데 3

마리사기
2005/06/29    244  
  1326  
 매우 오랜만이네요! 3

ㅅㄷㅂ
2005/07/05    244  
  1325  
 박군이래 박군...-_- 4

마리사기
2005/07/22    244  
  1324  
 살아있냐 쥬리꿍. 3

마계왕광자
2005/10/02    244  
 [1][2][3][4][5][6][7][8][9] 10 ..[99]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