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새게시판으로 가기

TOTAL : 10581, PAGE : 1 / 706, CONNECT : 0 join login
NAME  
   E.B 
SUBJECT  
   앙케이트 작성 대충완료;

부인감으로 최고인 카미스 미제르 여성은?
 
  1위: 스나코 (현모양처가 꿈이랬음)
  2위: 한아 (잘챙겨주시니...)
  3위: 아케 (느낌상ㅡ)

남편감으로 최고인 카미스 미제르 남성은?

  1위: 요장 (뭐 이녀석이 제일 났다- -)
  2위: 네고 (그다음...)
  3위: 일가 (여자에겐 초 잘해줄듯..)

  애인감으로 최고인 카미스 미제르 여성은?

  1위: 무죠-_- (...뭐 별 무리가 없다고 생각하는데)
  2위: ...
  3위: ...

  애인감으로 최고인 카미스 미제르 남성은?

  1위: 네고 (룰루... 샤랄라 파워로 다 이김)
  2위: 요장 (풋- - 나쁘진 않은녀석)
  3위: 오르 (...-_- 뭐 설마... 이래저래 나한테 처럼은 안하겠지)

  귀여운 카미스 미제르 여성은?

  1위: 변비무죠 (당연함-_-)
  2위: 장어 (뭐 무리없죠잉)
  3위: 가다 (풋- -..;;)

  귀여운 카미스 미제르 남성은?

  1위: xxx
  2위: 샌드백 (good-_-d)
  3위:

  가장 빨리 결혼할거 같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미즈키 (이래저래 이녀석은, 적응이 잘되서...)
  2위: 장어 (그냥 이유없는 느낌...)
  3위: 츠카 (_- 발악 하던데...)

  돈이 모자를 때 생각나는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네고 (뭐-_- 언제나 고맙게 생각하고 있어요)
  2위: 요장 (힘이된다-_-!)
  3위: -_- 2명이면 됐음

  자신(핸드폰, PCS, 삐삐) 인삿말에 넣고 싶은 목소리 좋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핸드폰 없어서 생각안해봄
  2위:
  3위:

  아버지같이 느껴지는 카미스 미제르 남자는?

  1위: 없었소- - 정말로..
  2위:
  3위:

  어머니같이 느껴지는 카미스 미제르 여자는?

  1위: 카미스-.- (어머님...)
  2위: 한아 (뭐든 잘 챙겨주니까...)
  3위: 모아 (이쪽도 잘 챙겨줌)

  카미스 미제르 최고 미남...

  1위: 일가 (제법 존경스러움 - -)
  2위: 오르 (뭐 변해가지만-_-)
  3위: xx

  카미스 미제르 최고 미녀...

  1위: xx
  2위: xx
  3위: 변비무죠-_- (아까부터 당연한 질문이 있는것 같군)

  이런 자식 갖고 싶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미즈키 (말 잘들을듯)
  2위: 장어 (좋지좋지)
  3위: 오르 (-_- 재밌을듯...)

  사생활이 가장 궁금한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무죠 (궁금함.. 정말로)
  2위: 카미스 (-_- 평생 못알아 버릴 그런...;)
  3위:

  가장 성공할거 같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요장- - (이녀석은 가볍다!;)
  2위: 미즈키 (뭔가 적어도 생각이 없진 않으니...)
  3위: 츠카 (공부는 잘하니까 - - 하하;)

  잔머리가 가장 잘 돌아갈거 같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일가(-_- 풋)
  2위: 오르(-_- 푸훗)
  3위: 네고(아싸)

  힘들때 같이 이야기하면 편할거 같은 카미스 미제르 여자는?

  1위: 츠카 (뭐- - 나름대로 친하니)
  2위: 한아 (조언들이 힘이 되는것 같아요)
  3위: 모아띠에 (예전에 뭐 여럿 얘기 했음 - -)

  힘들때 같이 이야기하면 편할거 같은 카미스 미제르 남자는?

  1위: 오르 (ㅇㅇ스러움)
  2위: 요장 (이해스러움)
  3위: 네고 (자비스러움)

  나이보다 어른스러워 보이는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오르 (제법 20대의 생각을 지님_-)
  2위: ㅅㄷㅂ (음악듣는거 부터 존경해요~)
  3위: 츠카 (심각스러움-_- 인생다산녀석)

  자유게시판 지기를 가장 잘 해 낼것 같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일가 (-_- 뭐 이래저래)
  2위: 아케 (자주 보이셔서;)
  3위:

  어렸을 때 말썽 많이 피웠을 것 같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네고 (이유따위 없다-_-)
  2위: ....
  3위: 미즈키 (메롱- -)

  모델 직업에 가장 잘 어울릴 것 같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가다 (잘할것 같소)
  2위: 모아 (이래저래 눈빛파워가 장난이 아님)
  3위: 무죠 (최고임..;)

  유머감각이 가장 뛰어나다고 생각되어지는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카미스 (아무도 따라올수 없음)
  2위: 무죠 (갑자기 튀어나오는 유머가 제법임)
  3위: 오르 (만나서 중간에 나오는 압권적 헛소리가 많았음)

  카미스 미제르 내에서 가장 잘 지어졌다고 생각 되는 별명?

  1위: 변비무죠. (뭐 이게 최고지-_)
  2위:
  3위: 헐크 (애절하게도 인정 - -;)

  웃는 얼굴이 가장 예쁘다고 생각 되는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남자건 여자건 상관없음)

  1위: 미즈키 (웃는게 이쁨- -)
  2위: 장어 (웃는게 귀여웠다는...)
  3위:

  깡패와 맞서 용감하게 싸울 것 같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오르 (그래도 제일 맞서 싸울듯 - -)
  2위: 네고 (뭐 아스트랄 파워 기대-_)
  3위: .....즐!

  춤을 가장 잘 출 것같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모아(-_- 빙긋)
  2위: 한아(나이트 파워!!)
  3위: 츠카(발광충~(-_-)~)

  애인에게 가장 다정다감할 것 같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네고 (이래저래 잘할듯)
  2위: 요장 (이녀석도-_-)
  3위: 일가 (뭐-_- 여자인 생물에겐 잘 해줄것 같소..)

  할 일 없는 무료한 오후에 영화 한편 함께 보고 싶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츠카 (뭐 무료할땐 자주 노니까_-)
  2위: 큐엘 (무지하게 편할듯 싶다는... 뭐 약간은 다른의미)
  3위: 미즈키 (-_-b 좋지 이녀석도)

  기분이 우울한 날, 술 한잔 함께 하고 싶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츠카 (나만 맥여놓을것 같지만...그래도 가장 내얘기 받아주는녀석)
  2위: 오르 (이래저래 정말 어른스럽게 조언같은것도 잘 해주지 않을까)
  3위: 일가 (힘이 되줄것 같음- -)

  한~술 할거 같은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아케 (풋-_- 미안해요;)
  2위: 랭보 (소주 강하시던데;)
  3위:

  내가 가장 좋아하는 카미스 미제르 사람은?
  1위: 다들 좋아요. 몇명 빼고
  2위:
  3위:

  이치카와 제일 친한듯한 사람은..-_-?
  1위: xx
  2위: 오르
  3위:

  이치카가 가장 싫어할 듯한 사람은..-_-?
  1위: 예상은 가지만 말할수 없소.
  2위:
  3위:


2002-09-08 09:55:05 ()
あけ  [2002-09-09 08:42:54]
-_-;;
mizki  [2002-09-08 16:40:59]
xx는 xx;; 랄라
snako  [2002-09-08 15:58:52]
xx가 누굴꽈
장어  [2002-09-08 11:23:12]
나이트 파워..-ㅅ-;;
츠카  [2002-09-08 10:36:37]
-ㅛ-;;; 멋지군 - -
한아  [2002-09-08 10:29:51]
이게 대체 뭐란 말이요~~~~좋게 현모양처로 나가다가 느닷없이 나이트 파워라니~!!!!
revoir  [2002-09-08 10:02:02]
이녀석. 지금보니깐 요짱을 모두 요장이라고 표기했음
一加  [2002-09-08 09:59:41]
xx들이 제법 궁금해짐..-_-
UnwinnaTuppam  [2010-11-10 00:07:36]
<a href=http://profiles.friendster.com/122857285>buy kamagra lovegra uk paypal</a>
<a href=http://trig.com/chartohige1974/biography>zithromax mixed with alcohol</a>
<a href=http://trig.com/tesderpfigcui1975/biography>levitra 20</a>
<a href=http://profiles.friendster.com/122864883>net doctor propecia online</a>
SessCleasty  [2010-11-10 12:48:51]
<a href=http://profiles.friendster.com/122865092>kamagra lovegra apcalis jelly stud 100</a>
<a href=http://trig.com/tovissige1973/biography>canada kamagra supplier</a>
<a href=http://trig.com/chieprenrengua1978/biography>cialis and womeen</a>
<a href=http://profiles.friendster.com/122853769>aventis lasix for dogs</a>
soypentorress  [2010-11-11 01:40:50]
<a href=http://trig.com/naaderihu1976/biography>levitra last</a>
<a href=http://trig.com/imposunfect1980/biography>buy kamagra lovegra uk paypal</a>
<a href=http://trig.com/anarzwerec1989/biography>cialis vs viper</a>
<a href=http://trig.com/sonersimuz1973/biography>does propecia cause ocd</a>
Prildstisagat  [2010-11-15 23:05:50]
<a href=http://profiles.friendster.com/122862193>kamagra in uk</a>
<a href=http://profiles.friendster.com/122862088>propecia and proscar</a>
<a href=http://profiles.friendster.com/122853211>quantum group levitra</a>
<a href=http://trig.com/elcovalge1984/biography>kamagra 100mg</a>
풍심이  [2019-08-20 16:18:32]
고양이 3마리잡사인 저는 매달 고양이 간식을 한번 사는 편인데
이번에는 웰그롬 미우숲을 먹여봤어용 일전에 캔으로 된걸 한번 먹여봤는데 애들이 너무 잘 먹어줘서 이번에 다른걸 골라봤어용 한번에 하나씩 , 들고다니기에도 좋고 ~ 1회 급여량으로 딱 먹을 만큼만 주니까 먹다가 남길일이 없어서 좋아용 !!
웰그롬 마이숲 그레인프리 제품은 밀가루, 옥수수, 콩 , 등 곡물을 사용하지 않아 육식을 통해 영양을 섭취하는 고양이의 생리적인 특성에 맞춰 어류와 육류의 함향을 높인 아주 좋은 건강한 고양이 간식이에용 !!!
고양이간식 닭가슴살 , 새우속살, 연어뱃살, 참치붉은등살 총 4가지 맛이에용 ! 하나씩 냥이들에게 미리 맛보게 했는데 생각보다 너무 잘 먹더라구요 지금은 저 웰그롬 들고 흔들면 냥이들이 울면서 얼른 달라고 울어용 ~ 그렇게 맛있었던 거닝 ..?
무엇보다 웰그롬 모델 냥이 너무 귀여운거 같아용 ㅋㅋㅋ 입맛다시는 표정이 너무 귀여워서 우리집 냥이들도 저렇게 표정을 지어준다면 너무나 심쿵일듯 !!
제일 먼저 맛보게 한건 바로 참치 붉은등살 !! 참치 종류도 생각보다 너무 많은거 같아요 ㅋㅋㅋ 붉은등살이라닝 ~ 요건 고양이 눈건강을 위해 비타민a와 타우린이 다량 햠유되어 눈과 망막의 건강에 도움이 되용 !!
위 사진을 보면 아시겠지만 파우치 속에는 생각보다 물이 많아용 !! 수분이 94% 라는점에서 물을 잘 마시지 않는 저희 집 페르시안 달콤이 경우 !!아주아주 딱 좋은 간식인듯 !!
풍심이  [2019-09-03 16:18:19]
가장 도톰하고 통통한 닭다리를 눈으로만 찜
isual similar  [2019-09-10 03:35:53]
I ordered the white rice and the rice of rice nurungji
I didn't have any special food because it has many health benefits
Just enjoy the delicacies
It was a visual similar to Nurungji that I could easily see anywhere
There's no style for you if you're so careful with what you see.
It was so good to see it, and mouth water began to spin
I think you're doing business with honest
billerorn  [2019-12-28 11:09:03]
하지만 해리 포터는 아직도 그곳에 있었다
만약 그곳에 차를 가져 갈 경우는 주차비도 비쌀뿐더러
실제로 그곳에 있다는 사실을 믿을 수가 없었다
7lerorn  [2020-01-02 17:07:01]
핵심적 개인 가치 체계가 직원들과 공유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이것은 마치 믿음을 공유하는 사교집단과 비슷하다. 매우 다행스러운 것은 이 핵심 가치와 신념이 인류에게 필요한 가치라는 점이다. 위에서 나열한 여러 기업들의 핵심적 가치와 신념은 매우 유익하고 제임스 버크(James Burke)회장은 30분마다 TV 기자회견을 자청하였다. 그리고 모든 정보를 이란에게 공개하였다. 이들은 전국의 유통망을 통해 타이레놀의 전량을 수거하였다. 독극물이 투입된 두 개의 타이레놀이 추가로 발견되었다. 이 과정을 통해 이 회사
7lerorn  [2020-01-03 01:33:27]
! 맥주!" 할 수 없다는 듯이 한 급사가 맥주를 가져 오는데 잘 보니까 그 주정꾼의 두 눈이 번쩍 번쩍 빛나는게 본인의 눈초리가 아니고 분명히 아까 들어간 영혼의 눈초리였어 그는 마구 맥주를 퍼 마시고 마구 날뛰었지 마침내 술집 지배인이 와서 그 사나이의 어깨를빌
hfhorn  [2020-01-04 02:06:54]
!" "그야 물론이지!" 하고 그는 대답했어 "네 놈도 드디어 죽었구나! 여간해서 죽을 것 같지 않더니!" "아니 무슨 소리를 하는거야! 나는 술이 조금 취했을 뿐이야" "취했을 뿐이라고! 정말 웃기는군!" 하고 빌리는 웃었다 "술이 취했을 뿐인데 잠. 1995년, 시간제
hfhorn  [2020-01-04 23:47:57]
근무자(24퍼센트), 자영업자(13퍼센트), 임시직 근로자(6퍼센트)의 합은 전체 노동력의 43퍼센트에 달하며, 여기에 실업률 8퍼센트를 더하면 51퍼센트의 노동력이 정규 직원이 아닌 근로자로 생활하고 있다. . 조직 안에서 근무하는 정규 근
hfd5f57rn  [2020-01-05 07:55:08]
"놈은 나보다도 술이 더 취했구나" 나는 이렇게 굳게 믿었지 또다시 현관문을 지나는 순간, 무시 무시한 웃음소리가 들리기에 되돌아 보니, 옛날에 나의 악당패거리였던 빌리 녀석이 그 곳에 와 있지 뭔가 "아니, 빌리 아냐! 너는 벌써 오래 전에 죽었을텐데 웬일이지
bifsryyorn  [2020-01-06 03:50:37]
이 장벽이 있는 동안은 모자지간이라고 해도 가까이 갈 수가 없습니다 이번에 도와주신데 대해서 감사드립니다 여러분이 하시는 일에 대하여 하느님의 축복이 있으시기를 기도합니다" 이와 같은 전격요법에 의해 당황해진 빙의령을 영매에게 붙게 하여 설득하는 방법을 쓰자, 그 지독했던 R부인의 빙의령도 제령이 되어 R부인의 자살충동도 멎고 얼마후에는 건강을 되찾아 가정에 돌아와 그 전의 직장에 나가게 되었다
brdgdyorn  [2020-01-16 11:20:55]
'어머니!'하고 부르니까 대답을 하실 줄 알았더니 뜻밖에도 어머님의 모습은 차차 사라지고 말았습니다. 그 때 머리맡에 놓인 시계를 보니 새벽 2시였습니다."
bdgdggdyorn  [2020-01-16 15:34:45]
( )사무실과 손쉽게 연락할 수 있는 전화가 여러 대 제공되어 있다. ( )휴식시간에 많은 인원이 쉽게 움직일 수 있도록 공간 활용이 잘 되어 있다(문의 크기,좌석 및 가구배치 등) ( )멋있게 데코레이션되어 있는 휴싯 서비스 공간이 있다 ( )따뜻한 커피와
bdgirgdyorn  [2020-01-16 16:43:23]
(1)따뜻한 커피와 홍차가 준비되어 있다. (2)멋있게 데코레이션 되어있는 휴식 서비스 공간이 있다. (3)종업원들이 친절하다. (4)우아하고 흠집이 나지 않은 커피잔과 집기가 제공된다. (5)최상급 브랜드의 향이 좋은 커피와 잘 어울리는 다과류가 제공된다.
bdfsgrerr  [2020-01-17 19:03:40]
, "한번 태어나는 것 보다 두번 태어나는 편이 이상하다고 할 수는 없다. 자연계의 모든 것은 부활한다." 고 말했고, 영국의 저명한 시인인 죤 멘스필드는, 1927년 4월, 일본 심령과학협회는 춘계총회를 겸해 모또요시씨의 투시실험회를 개최했다. 이 모임에
bdhfrerr  [2020-01-18 00:24:44]
행복은 자기 마음속에 있고, 남을 위해 주는 곳에 있고, 기쁨을 선사하는 웃음속에 있습니다. 우리의 생명은 자유를 원하지만, 그러나 자유가 인간 최후의 목적은 아닙니다. 인간의 자유는 행복을 추구하기 위해서 존재하는 것확신 없는 개혁은 성공할 수 없다.
bd75err  [2020-01-18 06:58:58]
기쁨을 선사하는 웃음속그 동안 왜곡된 교육과, 인습과, 어둠 속의 관행이 우리의 감성을 억눌러왔기 때문이다. 욕망 대신 다른 사람과 사회가 기대하고 있는 것들이 껍데기를 뒤집어쓰고 나와, 모든 것을 걸러낸다. 그리하여 욕망에 솔직해질 수 없게 만든다. 각본이며, 이것은 진지한 깨달음으로부터 시작된다.
5fserr  [2020-01-18 11:58:45]
날이 저물어 시장을 지난는 사람들은 손을 흔들고 돌아보 지도 않습니다. 그것은아침을 좋아하고 저녁을 싫어해서가 아닙니다. 저녁에는 시장에 물건이 없 기 때문입니다. 가지고 있으며, 새로운 관점에서 다른 사람을 설득할 수 있 다.
,
5sfaerr  [2020-01-18 14:15:35]
또한 이 가설을 바탕으로 한 온갖 계산이 측정 결과와 일치하므로 현재 빛의 파동입자설은 진리라고 생각되고 있는 것이다., 찾는 쪽에서도 고급령에게 의뢰하는 한편, 또한 신의 도움을 기원하도록 하지 않으면 안된다.
6446sferr  [2020-01-18 22:25:48]
몇십 몇백 곱절 인지 헤아릴 수 없다. 돈을 구하다 몸마저 자유롭지 못하게 된 어리석은 사람들로 감옥은 터질 것 같고, 국민의 세금 은 더 만은 감옥을 짓기 위해 쓰여질 것이다. 매일 작은 유혹들과 더불어 살아간다는 것은 행복한 일이다. 그것은 장엄하고 묵직한 삶은 아 닐지 모르나, 경쾌하고 기분 좋은 일이다. 삶이 흘러가는 대로 시간을 보내는 것이다. 어른들이 아이들을 꾸짖을 때 항상 하는 말인 ‘흥청망청 되는 대로 시간을 쓰는’나태한
7dgdggdr  [2020-01-19 02:54:16]
심지어는 의복이나 얼굴에 이르기까지의 모든 자랑을 의미합니다. 물론 육신의 안목도 소유도 그 자체가 악한 것은 아닙니다. 그러나 영혼을 무시하고 보이지 않는 세계를 외면하고, 그것들만을 생명보다 더 소중히 여겨서는 안된다는 뜻입니다. 이런 세상을 본받지 말고 멀리 해야하는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이 모든 세상과 정욕은 잠깐으로 강물같이 흘러가고, 새와같이 날아가고, 꽃과같이 떨어지고, 바람같이 지나가기 때문입니다. 무지한 사람에게는 세상이 수많은 고통과 혼란으로 가득 찬 것으로 보이지만, 참
,
sdgsgdr  [2020-01-19 06:44:02]
아무래도 훌륭한 행 위라고 말할 수는 없을 것이다. 따라서 자신의삶을 위해 시간을 낼 수 있도록 해야 한다. 그런데도 가장 어려운 일이 자신의 중요한 일을 위해 시간을 내는 일이다. 우리가 사회 생활을 하며, 도처에서 여러 겹의 사슬로 묶 여 있다는 것을 실가장 빠른 속도로 기술이 대신할 수 없는 기능을 활용하는 분야로 진입하라. 그것은 주로 우리 의
,
,
hffdr  [2020-01-22 00:05:22]
영능자가 보는 것인지 판단을 내리기 어려울 때가 많다오지 벡크씨 집에 고용되어 있었던 가정부 르크레치아 빨바가 후에 증언한 바에 의하면 1843년, 벡크가 이 집에서 이사가기 3개월 전에 벡크와 안면이 있는 행상인 챨즈 로스나가 찾아 왔었노라고 했다. 사내 방송을 통해 이를 직원에게 설명했다., 실패는 방법론이나 접근 방법이 잘못되어 생긴다기보다는 단호하고 끈질긴 실천이 따르지 못하는 데서 비롯되는 경우가 태반이다.
,
hetetr  [2020-01-22 03:15:40]
우리를 보게 될 것이라는 릴케의 말을 믿고있다. 아마 그 방법밖에 더 있겠는가! 다만 나이가 들수록 초조하리만 큼 더욱 진지한 질문이 되어가고 있다. 누구의 시인지 기억할 수는 없다. 내 메모장에 적혀있는 것을 옮겨 적는다. 무엇을 구했는가 그대는 목숨의 한끝을 올올이 풀허헤쳐 애써 구한 것은 바람되고 흙되고 물되어 흩어지는구나…….
fhftetr  [2020-01-22 06:09:29]
니코스 카잔차키스 좁은 뜻의 영시 현상 영시의 대상물만 뚜렷하게 보이는 현상을 좁은 뜻의 영시 현상 또는 일반적으로 그냥 영시라고 말한다. 영시 능력자가 정신을 통일하고 마음으로 지도령에게 질문을 하면, 대답이 그림이나 글씨나 문장으로 보이고, 또 알 수 없는 수식의 해법이나 기계의
.….
tftetr  [2020-01-22 06:46:08]
IMF 시대는 무 능한 정부와 방만한 기업, 그리고 분수를 모르는 일부의 국민이 함께 만들어놓은 피할 수 없는 귀결이었다. 미국에서 나는 택시를 많이 타 보지는 않았다. 그러나 불가피하게 한 시골 마을에서 50분 가량 떨어진 공항까지 이동하는 동안, 택시를 불러 탄 적이 있다. 그때 내가 느낀 감정은 그들이 매우 예의 바르다는 것이다. 그는 50세쯤 된 백인이었다. 그는 내 짐을 트렁크
gdgdgtr  [2020-01-22 13:09:42]
IMF 시대는 무 능한 정부와 방만한 기업, 그리고 분수를 모르는 일부의 국민이 함께 만들어놓은 피할 수 없는 귀결이었다. 미국에서 나는 택시를 많이 타 보지는 않았다. 그러나 불가피하게 한 시골 마을에서 50분 가량 떨어진 공항까지 이동하는 동안, 택시를 불러 탄 적이 있다. 그때 내가 느낀 감정은 그들이 매우 예의 바르다는 것이다. 그는 50세쯤 된 백인이었다. 그는 내 짐을 트렁크
.
ggdgdgtr  [2020-01-23 08:06:42]
IMF 시대는 무 능한 정부와 방만한 기업, 그리고 분수를 모르는 일부의 국민이 어려운 시기의 극복을 위해 감원과 저임금의 옵션카드를 남용하는 것은 미래를 죽이는 결과만을 초래할 것이다. 조직의 변화 전통적 의미의 피라미드 조직은 지시와 통제의 원칙에 기초한다. 이것은 매알,같은 일들이 반복 되는 19세기적 상황에서는 매우 혁명적인 조직 관리 원칙이었다. 일을 처리하는 일관된 관행과 원칙을 준수함으로써 획일적이고 일사 분란한 일의 처리가 가능했
.
ggasstr  [2020-01-23 12:42:59]
책은 성공의 안내자이다 성공은 인생 경기의 금메달입니다. 그러나 그 성공은 저절로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라 그만큼 많은 인생의 기술이 축적되어야 가능합니다. 자신이 배운 것을 단순히 기억하는 것은 소유입니다. 그러나 배운 것을 능동적이며 생산적으로 사용하고, 그 반
6464sstr  [2020-01-24 10:19:33]
1846년 "자연과 신의 계시" "자연의 원리" "인류에게 준다"의 3부작이 간행되었다.. 노 벨 경제학상을 받은 레온티에프(Wassily Leontief)는 보다 정교한 컴퓨터 시스템에 의해 가장 중 용한 생산 요소로서의 인간의 역할은 감소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 비판보다는 이해를, 거짓보다는 진실을 말해야 합니다. 남의 누추함을 덮어주고,
fhhf4sstr  [2020-01-25 22:52:55]
1878년, 파리과학협회의 강연회 석상에서 에디슨이 발명한 축음기를 소개하기 위해 어떤 사람이 연단 위에 올라가려고 하자 어떤 학자가, "저 거짓말장이를 끌어내려라" 하고 외치며 마구 폭행을 가하는 바람에 큰 소동이 일어났었다. 그 때 회원인 고이요 박사는,1년이 지나면 다시 그 동안의 내부 고객에 대한 기여의 정도를 가지고 재계약이 체결되는, 그 런 긴박감과 고객에 대한 집착을 가지고 일을 다루라. 그리하여 당신이 그 일을 그만두면, 많은 사람이 당신보다 더 좋은 사람을 찾을 수 없게 행동하라. 그리고 한 가지 사
fh575str  [2020-01-26 05:36:47]
IMF로부터의 구제 금융 외에는 아무런 대안이 없다는 것이 정론이 되어갔다. 경제에 대한 종 속이 우려되고, 대량 실업이 점쳐졌다. 금리의 상승이 요구되었고, 기업은 강력한 구조 조정의 단 계에 들어갈 것이며, 서민은 고용의 불안정과 함께 반 이하로 줄어든 영국의 엘리자베드 여왕(1533-1603)은 그녀 자신의 복체로부터 죽음을 경고받았고, 프러시아의 부르챠(1742-1819)원수는 유령에 의하여 자기의 죽음을 통고받았으며, 나폴레옹은 세인트 헤레나 섬에서 왕비 죠세핀의 유령과 이야기를 주고 받아 죽음이 다가오고 있다는 것
6464str  [2020-01-26 06:25:27]
공항까지는 약1시 간 정도 걸렸던 것으로 기억된다. 그 동안 내내 혼자였고, 나중에 안 일이지만 한 사람이라도 그 시간에 이용할 사람이 있으면 운행한다고 한다. 운전사는 뉴질랜드 원주민이었다. 나이는 아직 서른이 안 된 것 같아 보였다. 부모가 모두 뉴질 랜드에휴먼 테트를 이용할 때 몇가지 유년해야 할 사항들이 있다. 우선 고객은 마음에 있는 모든것을 다 말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아껴 두는 것도 있고 숨겨 두는 것도 있다. 또한 그들이 말한 것과 당신이 들은 것 사이의 괴리가 있게 마련이다. 그들 역시, 바라는 것과 표현
64224hh  [2020-01-26 09:45:23]
그것은 시류에 따라 달라지는 유행이 아니다. 항상 변하는 시장 상황에 따라 변하는 것은 더욱 아니다. 다이나믹하게 변해야 하는 전략이나 운영 지침, 특별한 목표와 분명히 구별되어야 한다. 근시안적인 기대치나 경제적 이익과 혼동해서는 안 된다. 그것은 경영감지 지능이나, 촉각에 의한 감기 지능은 시각에 의한 감지 지능과는 다를 수 있다. 그러므로 당신의 ‘지능 목록’에 ‘공간 지능’이라고 쓰지 말고, ‘시 각을 통한 관찰력이 좋아 한 범 보고도 이것을 재생할 수 있다’등으로 구체적으로 쓰는 것이 중 요하다.
6bcbhh  [2020-01-27 11:26:00]
그의 행복은 그의 생명과 마찬가지로 그 자신과 같은 것이기 때문입니다. 항복을 무기로 하여 싸우는 자는 쓰러져도 역시 행복하며, 기분이 좋다는 것, 정중하다는 것, 친절하다는 것, 관대하다는 것 등등 행복은 항상 외부에 나타나게 됩니다. 시를 읊지 않는 시인이란 참다환자에게 달라 붙은 영혼을 제령시키는 방법에는 여러가지가 있다 빙의된 영혼을 영언영매에게 붙게 하고 심신자와 대화를 통해 납득함으로써 스스로 자진해서 따나가도록 하는 방법도 있다 한편, 고급영능력자는 직접 붙은 영과 이야기를 주고 받아 타인의 도움없이 혼자 힘
6bbjhgjhh  [2020-01-27 13:49:57]
기다리다 지친 그는 안내 데스크에서 공항 버스가 그 호텔까지 간다는 것을 알아내고, 그 버스 에 탑승하였다. 공항 버스의 정류장은 분명히 호텔 안이었는데도 불구하고, 운전 기사는 그 사람 을 호텔 앞 큰길가에서 내리게 했다. 공교롭게도 그는 브라질에서 3주정그런데 과거 의학분야에서는 마음이라는 것이 무엇인지 몰랐기 때문에 세포가 집결되면 자연스럽게 마음이 생기는 것으로 설명해 왔다. 그러나 2차대전 후, 동위원소를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이 개발되었으므로, 인체를 구성하는 세포의 수명을 측정할 수 있게 되었고, 이에 따
6utgjhh  [2020-01-28 05:39:03]
이 단계를 극복하려면, 어두움 속에서 빛을 찾아내는 자기 격려와 용기가 필요하다. 삶이 반전 될 수 있는 순간이다. 인생은 의미를 찾아가는 것이며, 자기 자신이 되어가는 과정이다. 은행 통 장에 남아 있는 잔액 이상의 것이 인생이다. ‘도전과 화해’의 과정은동시에 다른 가정부에게 최면술을 걸어서 심부름을 보낸 가정부의 행동을 관찰하도록 명령했다. 그런데, 놀랍게도 최면술에 걸린 가정부에게는 심부름간 다른 가정부의 행동이 눈 앞에 선하게 보이는 듯, 질문을 받는 즉시 하나하나 분명한 대답을 하는 것이었다. "지금 오
NAME  PASS 


  10581  
 <Winampskin>또 다시 시작되는 삽질입니다...;; 6

마계왕광자
2003/07/06    10270  
  10580  
 +_+ 100문 100답!! 333

배상궁
2002/01/19    2755  
  10579  
 薔薇の裝列 194

rosemana
2003/01/20    2736  
    
 앙케이트 작성 대충완료; 48

E.B
2002/09/08    1970  
  10577  
 쓰기. 16

au revoir+
2002/03/23    1667  
  10576  
 궁금한게 있는데요 200

soulmate
2003/06/16    1585  
  10575  
 심심하신 분 클릭하셈~ 112

2004/01/24    838  
  10574  
 어라.. 미디네뜨에서 메일이왔네 11

ねこ
2003/11/11    835  
  10573  
 청학동으로간 카즈토 2

카즈토
2003/07/07    792  
  10572  
 구매를 할려고 하는데...여러분들의 도움이 필요해요~ 6

新mizera
2002/02/17    721  
  10571  
 미디네트로 부터의 메일입니다. 20

Kamis
2003/04/25    636  
  10570  
 태진 추가곡!!-_ㅠ 6

사망유희
2002/04/17    604  
  10569  
 앙케이트 나도 해봤소;; 137

Kamis
2002/09/08    574  
  10568  
 미디네트로부터의 답장♡ 15

Kamis
2003/04/26    546  
  10567  
 여기가 위험할 것 같습니다.... 20

아키라
2003/04/25    545  
  1 [2][3][4][5][6][7][8][9][10]..[706]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