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오픈다이어리 / 질문&답변 / 홍보&장터

새게시판으로 가기

TOTAL : 10581, PAGE : 20 / 706, CONNECT : 0 join login
NAME  
  E.B 
HOMEPAGE  
   http://any.to/eb
SUBJECT  
   난 멍청했다=_= (메르베유 그 고통의 체험기..;;)

슈니키스가 생각나서 쓰는건데,,

비극의 1년전..=_;;

메르베유 체험기를 몸소 적어본다...;;



1. De Merveilles 디 메르베유
2. syunikiss 선키스트 라고 읽었다..;; 선키스트 무가당 패밀리 주스~ㅡ.ㅡ
  하면서 아는 형과 일맥상통 통할때가 있었다..;;(과일 천 이라고도 함)
3. Bel Air (종 공기인가...;;=_=)
4. ILLUMINATI (이건 제대로 읽었소=_= 캬캬)
5. Brise ( 브라이즈..;;)
6. ege (애기=_=...;; 바람 어쩌길래.. 흘러간 애기.. 뭐 이따구로 생각했다...(쿨럭;; 18금??;;)
7. au revoir (맨첨에 들었기땜에 제대루 기역!)
8. Ju te veux (주티 백수..=_= veux 이건 읽을 겨를이 없었다..)
9. S-CONSCIOUS  (제대로 읽음!! 각트 목소리 듣구 에스코시에스 맞나.;;)
10. Le Ciel (르 카엘..;; 가사에서 ~우카베~ 하는것을 그렇게 들었다-_-)
11. 月下の夜想曲  (크큭 아는 형과 일맥상 월하의 야동곡(..;;) '장발장'
으로 통했었다.. 장발장 풍이라고 했었나=_= 암튼, 그런노래;;)
12. Bois de Merveilles (보이스 디 메르베유..;;)


암튼 결과적으로 지난 1년간은 멍청한 삶을 살았다=_= 냐하하

다행히도, 메모아르나 보야지는, 메르베유 후에 앨범을 알았고..(;;)

역시 다행인것은 장미의 성당이 내가 결코 읽을수 없었던

한자 인게 참 다행이였다=_=

흐으~ 말리수님들 죄송해유-_;;


2002-01-07 11:16:27 ()
이닷비  [2002-01-08 09:09:34]
ㅡ.ㅡ 허허,, 절대부정하시는군...;;
*au revoir*  [2002-01-08 00:40:25]
아는형이 저일리가 없죠!!전 제대로 읽었어요!
아수라  [2002-01-07 22:47:01]
푸핫....나는 아예 않읽어..-_-...
헬로팬돌이  [2002-01-07 19:39:51]
저는 2번을 `선키스`라고 읽었어요. 근데 아는 형이라면 혹시 오르보아님?
芽魔  [2002-01-07 16:44:15]
푸훗....전 스펠로 읽고 다녔죠...에스와이유엔아이케이아이에스에스..-_-
요짱  [2002-01-07 15:27:16]
나는 그냥 읽을 생각을 안하고 살았지..-_-
싸바  [2002-01-07 15:14:40]
에스 컨셔스가 맞는데요;;
*au revoir*  [2002-01-07 14:12:20]
에스 켠셔스라고 읽고 있는데 난;;;지금도
장어  [2002-01-07 13:38:35]
다 그러면서 아는거지..-_-;;(지난날의 기억이..;;)
mizki  [2002-01-07 13:19:37]
난 주뜨브를 주테벅스라고 읽었었다는_-;;
;;;;;;;  [2002-01-07 13:09:27]
선키스트..캡입니다
가시림  [2002-01-07 12:18:39]
님 최고에요~~!!]0[
NAME  PASS 


  10296  
 이크 3시다..ㅠ_ㅠ 2

장어
2002/01/07    212  
  10295  
 오랜만에 글쓰네요 2

Lobelia
2002/01/07    217  
  10294  
 말도 안돼.. 7

코드
2002/01/07    210  
  10293  
 생존신고 5

배상궁
2002/01/07    221  
    
 난 멍청했다=_= (메르베유 그 고통의 체험기..;;) 12

E.B
2002/01/07    287  
  10291  
 月下의夜想曲 4

가시림
2002/01/07    300  
  10290  
 으으 허리야..-_-;; 5

장어
2002/01/07    210  
  10289  
 무정이는 귀엽다~ 5

*au revoir*
2002/01/07    188  
  10288  
 +검게 솟구치는 가시나무+ 5

つきこ
2002/01/07    226  
  10287  
 내가 요즘 사랑하는 사람..훗.. 6

장어
2002/01/07    260  
  10286  
 반지의 제왕을 보았도다....ㅡ.ㅡ 5

qpfmdpfm
2002/01/07    208  
  10285  
 전혀 쓸데 없는 말이지만... 7

HYDEさん
2002/01/07    190  
  10284  
 아..할일이 없어여.. 3

아수라
2002/01/07    119  
  10283  
 아~요즘은 이 음악 저 음악을...^^ 10

게이샤
2002/01/08    207  
  10282  
 꺄아~0번이예요~ 4

snako
2002/01/08    206  
 [1]..[11][12][13][14][15][16][17][18][19] 20 ..[706]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